스페인 기타

바르셀로나의 문화 유산

바르셀로나에서 태어난 마누엘 곤잘레스(Manuel González)는 호세 토마스(José Tomás)와 에두아르도 사인스 드 라 마자(Eduardo Sainz de la Maza), 그래미 수상자 인 데이비드 러셀 (David Russell)과 쿠바 마에스트로 마누엘 바루에코 (Manuel Barrueco)와 같은 친구와 거장의 감독 아래 자신의 독특한 스타일을 발전시키며 스페인 기타에 자신의 평생을 바쳐왔습니다. 그의 연주는 뉴욕타임즈, 엘 빠이스 과 같은 신문과 로얄클래식 매거진에서 호평을 받은 뉴욕 유엔본부 공연에서와 같은 특별한 경험을 선사합니다. 마누엘 곤잘레스(Manuel González)는 여러 세대의 음악가들을 가르쳤습니다. “Catalunya Generalitat”을 수상하며 50년 만에 처음으로 카탈루냐 음악당(Palau de la Música Catalana)에서 기타 독주회를 여는 최초의 기타리스트가 되는 영애를 안았습니다.

예정 공연
5
4월
9:00 Basílica de Santa Maria del Pi
다른 공연도 둘러 보세요.